#1. 다른 사람들 싸이 홈피에서 퍼오는 사진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사진은 보라 미니홈피에서.
얼하이호에서 찍은 사진들은 중국여행 전체에서도 가장 기억에 남는다. ^^
사실 그 얼하이호에서 한 건 별로 없지만서도 말야...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건 정선이 홈피에서.
일명 이영민 왕따버전! 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X200,D560Z,C350Z | 1/30sec | f3.1 | 5.8mm | ISO-227 | 0000:00:00 00:00:00


여기서부터는 영이 홈피에서 퍼오는 것들이다. ^^
여기는 처음 도착한 날 자리잡은 쿤밍 차화빈관.
내 아래자리가 비어있는 걸로 봐서 차화빈관에서 마지막날인가보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X200,D560Z,C350Z | 1/30sec | f3.1 | 5.8mm | ISO-128 | 0000:00:00 00:00:00


중국의 공공화장실은
이렇게 문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고
이정도면 매우 시설이 양호한 편에 속한다.
칸막이가 없는 경우도 가끔 있고
저렇게 수세식의 모양을 갖춘 곳은 잘 없다. 대개 일자로 죽~ 이어진 긴 통로로 대신하지 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X200,D560Z,C350Z | 1/160sec | f4.6 | 14.2mm | ISO-64 | 0000:00:00 00:00:00


리지앙에서.
영이 사진 중에서 젤 맘에 드는 걸로다가 하나 가져왔다.
그림자 덕분에 아주 분위기 있게 나왔어..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는 청도의 위동페리. ^^
떠나기 전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거대한 성한이형이 올라타는 사진. -_-;
저건 게임이 아니라 폭행이야.. -_-;;;

사용자 삽입 이미지E3100 | 0sec | f3.7 | 10.9mm | ISO-100 | 2005:01:11 09:02:34


이번엔 영민이 홈피에서 퍼오는 사진들. ^^
여기는 운남민속촌으로 사료됨. ^^





쿤밍에서 10명이서 다니니 별짓을 다했다. ㅋ
즐거웠지.
이영민군 민망해서 사진마다 에라야..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쿤밍 차화빈관에서 다시 민주네를 만났을때.
나도 찍은 사진이 있지만 요건 영민이 카메라에 담긴 것.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현이 미니홈피에서 퍼온 사진인데
이게 뭐냐면
중국에는 자전거 타는 사람이 워낙 많아서 자전거용으로도 우비가 개발되어 있다.
비오는 날에는 저렇게 알록달록 오색의 우비를 입고 다니는 중국인들을 볼 수 있지.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서부터는 윤경누나 홈피에서. 퍼온 사진들.
저기는 누나의 설명에 따르면 리지앙에서 바이샤에 가는 하이킹 길이란다.
나는 후토샤를 2박3일 가느라 바이샤에 갈 시간이 없었지.
근데 나머지 일행들은 갔다왔었던가..? @.@
여튼 이 사진 느낌이 참 좋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옥룡설산이다. ^^;;
그냥 사진이 맘에 들었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는 중띠엔. 일명 샹그릴라현.
이번 여행계획에서는 탈락했지만
아마 후토샤에서 일행을 만날 수 있다면 같이 갔을지도 몰라. ^^;;
어쨌든 한번은 가보고 싶은 곳이다. ^^ 그래서 퍼온것.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창산에서 말타던 날. ^^

사용자 삽입 이미지FinePix F401 | 1/420sec | f7 | 5.7mm | ISO-200 | 2005:01:09 12:34:47


윤경누나 카메라에 찍힌 우리 단체사진. ^^;
뭔가 어수선한듯 하지만 자연스럽게 잘 나왔다. ㅎㅎ
역시 사진은 자연스러울때 찍는게 죠아~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하이호에서. ^^
윤경누나 카메라가.. 음 후지 F401이었나? 그런데
이 카메라가 파란색을 좀 밝히는 성격이 있어서
다른부분도 약간 푸르게 나오는 대신
하늘과 바다의 색감이 멋드러지게 나온다. ^^
같은 날 같은데서 사진 찍어도 나오는 모양새가 쫌 다르다니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실루엣의 주인공은 누구일까요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는 성도의 아미산. ^^
언젠가는 성도랑 구채구 쪽도 묶어서 한번 여행가야 되는데 말야.

아미산 원숭이가 또 유명한데
윤경누나가 또 원숭이띠 동족인거라.
똑같애 똑같애 *.* ㅋㅋ
둘다 아주 그냥 귀엽다 ;;(누나 미안;)



#2. 중국에서 찍었던 사진 몇장.
- 사진 사이즈가 좀 크니 클릭하거나 받아서 보시는게 좋을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하이문에서 바라본 창산.

사용자 삽입 이미지


후토샤의 강, 산.

사용자 삽입 이미지


후토샤에서 본 파마설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중토샤에서. 저 다리넘어 보이는 곳이 티나게스트하우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상하이 푸동에서.
by 하루 :) 2005.03.01 12:09
  • 나지..^^ 2005.03.02 20:43 ADDR EDIT/DEL REPLY

    벌써 한 달도 더 훌쩍 지났는데..아직도 느낌이 생생하네.
    사진 때문인가..

    새 학기 시작했는데, 영 어수선한게 아직 마음이 잘 안잡힌다.
    이러면 안되는거 아는데.. 흠.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15sec | f2 | 9.3mm | ISO-125 | 2005:01:28 13:26:45

남궁영군은
궁핍모드를 예상했으나
돈이 많이 남았다.
우리 일정이 수정된 탓이 크지.. ㅋ
남은 돈가지고 돈놀이중. ㅡ.ㅡ;

확대


중국에서 마지막으로 식사를 한 곳은
청도에 있는 위동페리에서 멀지 않은 곳이다. ^^

위샹러우쓰는 역시 음식점마다 다 조금씩 다르다니깐.. ㅋ
탕수리지는 맛있다. ㅋ
그리고 양죠우차오판.
마파두부.
이게 중국의 마지막 식사였다.

확대


위동페리에서. 우리 짐 쌓아놓고.
진짜 많다.
난 출국할때보다 가방이 하나 더 생겼다. ㅡ.ㅡ;;; 최고;

확대


배 한칸에 11명이 들어가는데 우리 10명이 한칸을 쓴다. ^^


확대



배 안의 식사였다.
크앙~ 한국반찬.. ㅠㅠ
비빔밥. 얼마만에 먹어보는 겐지. ㅠㅠ
완전 감동이다.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4/10sec | f1.8 | 7.1mm | ISO-125 | 2005:01:28 19:08:54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77/100sec | f1.8 | 7.1mm | ISO-125 | 2005:01:28 19:09:02


근데 이놈의 배는 우리가 저녁 다 먹을때까지 항구에서 출발을 안한다 ㅡ.ㅡ;;


확대


배안에서. ^^

방안에서 사람들이 말뚝박기를 했다. ㅡ.ㅡ;
엉덩이 흔들기가 최고였지. ^^;;





그리고 도착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25sec | f1.8 | 7.1mm | ISO-81 | 2005:01:29 10:56:43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15sec | f1.8 | 7.1mm | ISO-125 | 2005:01:29 10:57:02



입국심사대.
드디어 한국이고, 한글이 보인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25sec | f2 | 10.5mm | ISO-200 | 2005:01:29 11:22:13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15sec | f2 | 9.3mm | ISO-200 | 2005:01:29 11:22:39


함께 입국한 우리 10명.
사진은 나현이의 SS씨께서 ^^
아래사진에 영이 좀 위험한거 아냐?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800sec | f4.5 | 7.1mm | ISO-200 | 2005:01:29 11:42:03


인천역.
철도의 끝이 보인다. ^^;
그리고 귀환.



확대


여기는 신촌. ^^;
저녁때 뒤풀이를 했다.
당연히 한국에 왔으니
뒤풀이는 삼겹살에 쏘주 아닌가! ^^;;
이날 아주 그냥
삼겹살도 먹고 파전에 동동주도 먹고
한국온 기념으로 위를 팍팍 채워주셨지. ^^

by 하루 :) 2005.03.01 09:47

확대


청도에 도착했다.
여기는 청도 해변.

청도의 저쪽 해변은 도시적인 분위기가 물씬.

내 사진은 남궁영 군 작품. ^^

사람들 표정이 좀 글루미하네그려.
다들 배가 고팠던게야.



음식점 도착~ ^^

확대



이날도 럭셔리모드로 갔더랬지.
다 맛있게 먹었어 ㅋ
기억에 남는 식사 중에 하나.

항구도시에 왔으면 생선을 먹어야지! ^^;;
의외로 생선요리도 담백했다.
두부도 고소한게 또 맛있었지.
그 다음이 양주차오판인가 그럴거다. ^^
그냥 우리나라 일반적인 볶음밥이랑 거의 같다. 계란에, 소세지에.. 뭐 그런 것들.
다음은 쭈로우차오판
새우랑 버섯볶음이었는데 이름이 뭐더라.. ^^;; 아! 르번투푸(일본두부)였다. ^^
일본두부가 또 맛있었지. ㅋ
Today 요리는
탕츄이라는 건데
한마디로 말해 생선으로 만든 탕수육이다.
좀 압박스러운 건 생선을 "통째로" 튀겨다가 탕수육 소스를 덮어 나왔다는 것.
맛은? 맛있다! ^^ 단지 통째로 나온게 좀 압박스러웠을 뿐.;;


확대



청도에는 한국상가가 있었다!
건물 내 상점들이 다 한국물건을 팔더군. ㅋ
그리고 그 앞에 있는 "서울김밥"
크앙.. 떢볶이랑 순대가 최고였어 ㅠㅠ
귀국하기 이틀 전에 이게 왠 향수래.. ^^;;;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4sec | f1.8 | 7.1mm | ISO-125 | 2005:01:27 21:39:07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20sec | f1.8 | 7.1mm | ISO-400 | 2005:01:27 21:40:30


우리 숙소. 금화대주점에서
2인실인데 1인당 40원이다. 상해보다 훨씬 싸고 괜찮은 수준. ^^
위치도 최고로 좋은데 말이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5sec | f1.8 | 7.1mm | ISO-400 | 2005:01:27 21:46:54


이게 바로
그 유명한 "청도맥주"다.
청도가 옛날에 독일 조계지였었지.
그때부터 청도가 맥주로 유명해졌다고.
청도맥주가 여러 종류가 있는데
이게 진짜 맛있었다.
맥주맛 지대로였지.. ^^;;;
마셔본 맥주중에서도 최고. ^^
여기서는 맥주가 물값만큼 싸다. 아니.. 물값보다도 싸다.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4sec | f1.8 | 7.1mm | ISO-400 | 2005:01:27 21:49:19


또 맥주파리를 안할 수가 없는거죠~ ^^; 중국에서의 마지막 밤이고
청도에 왔는데 말이지. ^^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320sec | f4 | 7.1mm | ISO-64 | 2005:01:28 09:18:17


여기 진하이따주짠. 금해대주점은 청도역사랑 붙어있어서 역이 한눈에 내려다보인다. ^^

확대


마지막날 아침. 약간 일찍 씻고 나와서 해변에 갔다. ^^
청도의 아침.
청도의 바다.
독일조계지였음을 나타내는 청도의 건물들.
고풍스러운 건물들이 많아서
청도에도 머물면서 돌아다니기 괜찮을 것 같았다. ^^

나보다 영민군과 영이가 먼저 해변에 나와 있었다.
마지막날 아침에 처음 같이 출발한 멤버들과 다시 해변을 걸으니 참
느낌이 새롭더라.

내가 좋아하는 바다.


분명히 1월의 바다였는데;
수영하는 아저씨. 아줌마들이 몇몇 보이더라. 쇼킹.;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125sec | f8 | 12.8mm | ISO-64 | 2005:01:28 09:45:26


내가 좋아하는 느낌의 사진.

확대


청도역.
우리 숙소. 금해대주점.
이제 체크아웃할 시간.
by 하루 :) 2005.02.28 01:34


드디어 상해에서 청도로 가는 기차.
이때는 좀 널럴하게 가나 했더니
또 중간에 나현양을 분실하여 -_-
막판 스퍼트 끝에 간신히 탔다.
항상 이런 식이야.
언제나 빠른 듯 출발해도 간신히 맞춰서 도착하는;;

그리고 이번 열차는 좀 특이한게
잉워 중이 매우 높았다. 거의 앉을 수 있는 정도였으니깐. ㅋ
그만큼 잉워 상이 쫍아터졌지만.;;
중간자리 차지해서 다행이지.

확대


여튼 이번에 상칸에 타게 된 현진이. 귀엽군. ^^;;
나는 잉워쭝~
애현이는 잉워샤.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50sec | f1.8 | 7.1mm | ISO-400 | 2005:01:26 20:39:10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60sec | f2 | 7.1mm | ISO-400 | 2005:01:26 20:42:58


이번에는 한번 중국의 컵라면이라는 놈을 사먹어 봤다.
맛이 있든 없든 한번은 먹어 봐야지. ㅋ
결과는 그냥 그럭저럭.
기름기는 진짜 많은데
뭐 맛은 그냥 그럭저럭이다. 기름기정도는 참아주는 쎈쓰!

사용자 삽입 이미지


뭔가 한가지 아이템만 있으면 그걸로도 진짜 즐겁게 논다 ㅡ.ㅡ
이번에는 귤먹고 남은 귤봉다리.
그리고 현진이 모자; 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30sec | f1.8 | 7.1mm | ISO-400 | 2005:01:26 21:12:48


현진이 사진찍는데 성근이 완전 나이스야 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6sec | f1.8 | 7.1mm | ISO-400 | 2005:01:26 21:21:23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8sec | f1.8 | 7.1mm | ISO-400 | 2005:01:26 21:22:51


공포의 제로.
나는 딱 한판 해보고 빠졌다 ㅡ.ㅡ
성한이형의 손에 한번 맞아보면 하고 싶은 생각이 별로 안들어.. ㅡ.ㅡ

진짜 무섭다구..;;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80sec | f2.3 | 7.1mm | ISO-400 | 2005:01:27 08:02:14


그리고 이제 다음날, 우리는 청도에 도착한다. 여행의 마지막 도시.
by 하루 :) 2005.02.28 00:51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6sec | f1.8 | 7.1mm | ISO-125 | 2005:01:25 01:43:07


성한이형이 130원에 산 저 운동화.
바로 저가격에 사버릴려고
이렇게 사진으로 남겨갔다. ㅋ
어딘지 아직도 위치 기억한다. C-108. -_-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50sec | f2.3 | 7.1mm | ISO-64 | 2005:01:25 12:31:18


상해 게스트하우스 푸동점이 있는 아파트.
새로 지은 듯 하고
꽤나 깨끗한 시설을 자랑한다. ㅋ



오늘은 다른사람들과 또 반대. ㅋ
대개 다 오전에 나가고
나는 점심 즈음에 신천지에서 만나기로 약속해두고 집에서 쉬었다.
오늘은 비가 왔거든..;;

확대



오늘 점심은 Star East에서 먹기로 약속했었다.
여기는 성룡 등의 유명한 중국 배우들이 만든 레스토랑... 이라고 가이드북에 적혀있어서 찾아갔는데
지금은 바만 하고 식당은 안하더군..;;


신천지의 스타벅스
그날 이후 중국에서 스타벅스는 안가기로 결정했다 ㅡ.ㅡ;



확대


결국 점심은 Star East바로 옆에 있는 Luna에 들어갔다.
런치세트가 있었거든.. ^^


스프는 그냥 그럭저럭.

아이스티도 그냥 그럭저럭.

스파게티도 그냥 그럭저럭.
스파게티는 의외로 담백한 수준이었다. ㅋ 왠일이래..





바로 이곳은 하겐다즈! ^^
우리나라에서도 잘 안가는 하겐다즈를
중국에서 갔다.
그리고 중국의 하겐다즈는 우리나라보다도 비싸다 ㅡ.ㅡ;
크억...

하겐다즈의 치즈케익은 최고였다. 진짜 맛있음 ㅠㅠ
며칠전에 윤경누나랑 영이랑 가서 먹었던 뉴욕치즈케익에 비견할 만한 맛이었다. ^^;

마음먹고 작품사진 찍어보고 싶었다. 잘 나왔나? ^^
저 커피는 캬라멜 마끼아또.
스타벅스에서 먹은 한을 풀고 싶었거든. ㅋㅋ
결과는 성공. 매우 맛있었지. ^^;
역시 Sweetener를 넣었지만.

하겐다즈 케익은 다 맛있었다. 오호..
중국에서 젤 커피랑 케익이 맛있는 곳으로 기억할지도. ^^;; 아이스크림집이 말야 ㅡ.ㅡ

하겐다즈는 우리나라식 한자음으로 읽으면 "합근달시" 다. ^^;;

커피받침의 사진은 아이스크림 퐁듀. ^^;; 여기서 200원이더군. 얼마야 도데체. 우리나라돈으로 26000원.;;



여튼 상하이에 와서는 계속 럭셔리모드로 다녔다. ㅡ.ㅡ


확대


저녁때는 남경서로에 있는 리츠칼튼 호텔로 가서는
상하이상청에서 하는 상하이 잡기단을 보러 갔다.
... 참. 중국 사람들은 써커스라고 하면 절대 모른다..;;
잡기단이다.

공연장 내부.
이날 성한이형의 길라잡이신 잃어버릴 뻔 했다. 큰일 날 뻔 했지.. ㅋ

저게 인간이야? ㅡ.ㅡ 싶은 쇼도 있고.
접시돌리기 같은
저런 진짜 잡기도 있고 ^^;;;
중간부터 나오는 사진은 천에 두사람이 매달려서 하늘을 도는 거였는데
예술이었다. @.@ 한명은 천에 팔을 감고 다른 한명은 그 한명 발에 발을 걸고 거꾸로 매달려서 도는 그런 거.
진짜 아트였지. ^^;;

정말 잡기스러웠다. 차력 같은 것도 있고.. 별의별 것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250sec | f4 | 11.9mm | ISO-400 | 2005:01:25 21:57:22


이날의 출연자들. ^^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10sec | f1.8 | 7.1mm | ISO-400 | 2005:01:25 22:01:32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10sec | f1.8 | 7.1mm | ISO-400 | 2005:01:25 22:02:20




끝나고 공연장 밖에서. 이 사진은 여기서 만난 한국분들께서 찍어주셨다. ^^
그분들 사진도 찍어서 메일로 보내드렸었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40sec | f2.3 | 15mm | ISO-400 | 2005:01:25 22:07:23


ㅋ 중국에도 토니로마스가 있다.
쓰읍.. 진짜 맛있는데.. ^^;;

사용자 삽입 이미지C5050Z | 1/10sec | f1.8 | 7.1mm | ISO-400 | 2005:01:25 22:08:43


남경서로.
남경서로는 남경로(동로)처럼 번화하지도 않고 보행자거리는 아니지만
꼭 우리나라의 맨해탄로 같은 분위기. 높은 빌딩들이 가득하고 사람들은 커리어맨 내지는 커리어우먼 같은.
by 하루 :) 2005.02.28 00:32
  • timberland españa 2012.12.25 14:24 ADDR EDIT/DEL REPLY

    Près de 660 kilos de résine de cannabis ont été saisis par la police mardi dans un pavillon du Val-d'Oise, http://www.timberlandbaratas.com Timberland, et deux personnes ont été interpellées, http://www.timberlandbaratas.com zapatos timberland, a-t-on appris mercredi de source proche de l'enquête. Les policiers, http://www.timberlandbaratas.com Mujer Timberland, qui travaillent depuis un an sur un réseau international de trafiquants de drogue, http://www.timberlandbaratas.com botas timberland, ont agi dans le cadre d'une commission rogatoire d'un juge parisien, http://www.timberlandbaratas.com Timberland Online, a-t-on précisé de même source. La drogue a été découverte dans différents endroits du pavillon situé dans le Val-d'Oise, http://www.timberlandbaratas.com timberland españa, dans une voiture et dans un box.Related articles:


    http://nameenamo.tistory.com/265 The Kingfisher flights will charge for the full-service carrier Rs

    http://bombp.tistory.com/1857 Une mère de famille de 40 ans est suspectée d'avoir tenté de se suicider et de tuer ses deux fill

| 1 2 3 4 ··· 7 |